귀향과 회고..

현재 주소 복사
트랙백 주소 복사
방실이님의 글 (8/9/2006 9:15:29 AM) Viewing : 2086

벌써..귀향길이다..ㅡ.ㅠ;
배에서 마지막으로 아쉬움을 남기고 찍은 사진들...

왕복 보름여 동안의 중국여행이
나의 첫 여행이었지만.
역시 사람은 살면서
좀 돌아 댕겨 봐야 한다는 생각이
아주 많이 들었다.

매일 반복되는 지겨운 일상에서
잠시나마 탈피 하고 싶어 하는 생각은
어느 누구나 가지고 있으리라 ..

하지만 이런 저런
현실의 이유들은
이것을 생각으로만 그치게 만든다.

처음이었지만
마지막일지도 모르는
중국 여행에
내내 함께 해준
재호와 영철씨한테
감사를 표한다..


마지막 업데이트 : (8/9/2006 9:15:29 AM)

TAG : 없음



Trackback 보기 (0)
댓글 보기 (0)
댓글 쓰기

재호 사진..동생(?)과 함께..

현재 주소 복사
트랙백 주소 복사
방실이님의 글 (8/9/2006 9:09:14 AM) Viewing : 3409

재호가 친했다던 동생..


마지막 업데이트 : (8/9/2006 9:09:14 AM)

TAG : 없음



Trackback 보기 (0)
댓글 보기 (0)
댓글 쓰기

중국 전통 식당

현재 주소 복사
트랙백 주소 복사
방실이님의 글 (8/9/2006 9:06:58 AM) Viewing : 2269

중국은 자칭 한족이라는 주 종종과 50여개의 소수 민족으로 구성되어져 있다.
흔히 알고 있는 조선족도 이 50여개의 종족중에 하나일 뿐(??)이다.

천진시에서 나름대로 유명하다는 한 전통 식당을 가봤는데..
간단한 쇼를 볼수 있었으며, 간단한 놀이를 체험할 수 있었고, 희한한 음식(??)도 맛 볼수 있었다..

전통 복장이다..
어떤 종족인지는..잘 모르겠다만 ..한족은 아닌것 같고..변방에 민족 같다...

가까이서 찍어 봤다..

아마도 전통 무용일꺼다.
손가락 위에 있는것은 초..

흠..이건 대나무 속에 들어 있는 밥이다..
국내에서도 어디에선가 판다는걸 본적은 있는듯 하다.
처음 먹어 봤는데..맛은 뭐 그런대로 괜찮다..

손님들이 참여 할 수 있는 놀이이다.
TV에서도 얼핏 본것은 같다..
바닥에 대나무 2개가 있고 2사람이 가락에 맞춰 대나무를 오므렸다가 폈다가를 반복한다..
노래도 부르면서...
그때 위에 서 있는 사람은 폴짝폴짝 뛰면서 대나무에 걸리지 않게...

뭐 이런 놀이이다..

한컷 더...

흠..이번엔 좀 멀리서...

음식을 먹고 있는 모습이다..ㅋㅋ
저 가운데에서 한참 팔팔 끓이고 있는 음식은 바로..자라..다.
처음 먹어 봤는데..
어느 누가 자라가 정력에 좋다고 했을까..ㅡ.ㅡ;
별 효과도 없는듯..ㅡ.ㅡ;

맛있게 먹고 있는 재경이...

재호의 통역으로 특별히 부탁해서 사진을 찍었다.
매니저인듯 보이는 남자와 문 밖에서 안내를 맡고 있는 아가씨랑 한컷..


마지막 업데이트 : (8/9/2006 9:07:29 AM)

TAG : 없음



Trackback 보기 (0)
댓글 보기 (0)
댓글 쓰기

조선 식당...

현재 주소 복사
트랙백 주소 복사
방실이님의 글 (7/22/2006 4:26:26 PM) Viewing : 2374

평양관..

내부에서는 사진을 찍지 못했다..ㅡ.ㅠ;

내부는 흠..그냥 평범한 식당 처럼 꾸며져 있고..

위에 TV에선 끊임없이 노래가 흘러 나온다..

마치 노래방을 연상 시키듯 화면 아래 노랫말도 나온다..

역시 아는 노래가 몇곡 나왔는데..

따라서 흥얼 거리니깐..종업원 아가씨 약간 놀라더라.. 크크크

게다가..노래 중엔.."아침이슬" 도 흘러 나왔다

조선 여가수가 불렀는데..양희은씨 하곤 또 다른 맛이었다..

종업원 아가씨들 왼쪽 가슴엔..김주석 뱃지가 달려 있었고

달력에는 구구절(정권창립일)이 빨간색 날로 표시 되어 있었다.

아..여기 조선 맞아..ㅎㅎㅎ

얼마나 감회가 새롭던지..

한글로 대화도 되며 (가슴에 그거 김주석이에요? 물어 보니깐 그냥 생긋 웃더라...^^;;;)

음식도 맛있었다..

그러나..값은 그리 만만치는 않았다..(중국 식당에 비해서...)

어여..통일이 되어야...


마지막 업데이트 : (7/22/2006 4:26:26 PM)

TAG : 없음



Trackback 보기 (0)
댓글 보기 (0)
댓글 쓰기

북경역을 떠나며..

현재 주소 복사
트랙백 주소 복사
방실이님의 글 (7/22/2006 4:18:43 PM) Viewing : 2251

피곤함에 지쳐 있다...휴~

이놈은 힘도 좋아..ㅡ.ㅡ

북경역...


마지막 업데이트 : (7/22/2006 4:18:43 PM)

TAG : 없음



Trackback 보기 (0)
댓글 보기 (0)
댓글 쓰기



<< < 1 2 3 4 5 6 7 8 > >>